송혜교-서경덕, 삼일절 기념해 LA 독립운동 역사 안내서 기증

기수정 문화팀 팀장입력 : 2021-03-01 13:26

[사진=서경덕 교수 제공]

배우 송혜교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삼일절을 맞아 또 한 번 의기투합했다. '해외에서 만난 우리 역사 이야기-LA편'에 관한 안내서 1만부를 LA한국문화원에 기증한 것이다. 

1일 서경덕 교수 측에 따르면, 이번 안내서는 전 세계 도시별 대한민국 독립운동 역사 안내서 기증 캠페인 일환으로 제작됐으며, 그동안 상해, 도쿄, 파리 등에도 기증했다.

한국어와 영어로 제작된 안내서에는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의 독립운동사가 담겼다. 

대한인국민회와 기념관, 안창호 가족이 살던 옛집, LA에서 만나는 도산 안창호 관련 장소, 로즈데일 공원묘지 등을 사진과 함께 상세히 설명된 것이다. 

이번 안내서를 기획한 서 교수는 "한류의 영향으로 외국인들이 한국의 역사에도 많은 관심을 갖고 있는 만큼 재외동포와 유학생들에게 LA지역 독립운동 역사를 알리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울러 "전 세계에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해외에 남아 있는 독립운동 유적지들의 상황도 썩 좋은 편은 아니다"라며 "이럴수록 우리가 더 많은 관심을 가져야 할 때"라고 덧붙였다.

한편 서경덕 교수 기획, 배우 송혜교의 후원으로 지난 10년간 역사적인 기념일 때마다 해외에 있는 대한민국 독립운동 유적지에 한국어 안내서, 한글 간판, 부조작품 등이 26곳에 꾸준히 기증됐었다. 
컴패션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