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주IB투자가 준비 중인 '라이프 사이언스 4.0 펀드'로 직접 투자 계획
아주산업은 아주IB투자 지분 400만주를 시간외대량매매(블록딜) 방식으로 매각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지분 매각을 통해 아주산업이 보유한 아주IB투자 지분은 66.8%에서 63.5%로 변동됐다.

아주산업은 계열사인 아주IB투자의 지속적인 성장에 대한 고민을 계속해왔으며, 일부 지분을 매각해 아주IB투자가 준비 중인 '라이프 사이언스 4.0 펀드'에 투자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보유지분을 계속 유지하기보다는 펀드에 직접 투자해 회사의 합리적인 가치와 주가를 창출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아주IB투자는 2013년 미국 보스턴 현지 사무소를 개소하여 글로벌 시장에 진출했다. 지난해 7월에는 현지 법인 '솔라스타벤처스; 설립하고, 8월 실리콘밸리 지점을 개설해 해외투자역량을 강화했다.

실제 2013년 600억 규모의 '라이프 사이언스 해외진출 플랫폼 펀드'를 시작으로 320억원 규모의 '그로쓰 헬스케어 펀드', 1230억원 규모의 '라이프 사이언스 3.0 벤처 펀드'를 결성해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투자한 29개 기업 중 15개 기업이 미국 나스닥에 상장하는 성과를 달성했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올해 아주IB투자는 4번째 '라이프 사이언스 4.0 펀드'를 약 1억 달러(약 1100억원) 이상 규모로 결성을 계획하고 있다.

아주산업 관계자는 "이번 지분 매각을 통해 아주IB투자가 시장에서 합리적으로 평가받고, 지속 성장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더불어 시장 내 유통주식 물량 증가로 개인투자자에게 더 좋은 투자의 기회가 제공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아주그룹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