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뱅' 강연 들은 권광석 우리은행장 "미래 디지털 금융 주도하자"

서대웅 기자입력 : 2021-01-24 09:00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지난 22일 서울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2021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권광석 우리은행장이 올해 경영목표를 '디지털 퍼스트, 디지털 이니셔티브'(Digital First, Digital Initiative)로 정하고 "미래 디지털 금융시대를 주도해 나가자"고 임직원들에게 주문했다. 권 행장은 윤호영 카카오뱅크 대표를 초청해 '디지털 혁신'에 대한 강연을 들었다.

권 행장은 지난 22일 서울시 중구 우리은행 본점에서 '2021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개최해 이 같이 말했다고 은행 측이 24일 전했다.

권 행장은 "122년 유구한 역사를 가진 위기극복 DNA에 '혁신 D.N.A'를 더하자"고 말했다. '혁신 D.N.A'는 올해 우리은행의 3대 경영 추진방향인 △디지털 혁신(Digital) △지속가능 성장(Net) △수익기반 확대(Action)의 머리글자를 따서 만든 경영 핵심 키워드다.

이와 함께 권 행장은 "빠르게 변화하는 디지털 시대에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가속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회의, 보고, 의사결정 등 우리가 일하는 방식에 대해 새롭게 생각하는 'Digital Mindset(디지털 사고방식)'을 갖춰 디지털 혁신의 가속도를 더욱 높이자"고 강조했다.

이번 경영전략회의에는 카카오뱅크 윤호영 대표가 특별 강연자로 참가했다. 권 행장의 초청으로 회의에 자리한 윤 대표는 '디지털 혁신'을 주제로 강연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윤 대표 초청에 대해 "고정관념을 벗어나 새로운 길을 제시하고, 경쟁사의 우수한 점까지도 배우는 오픈 마인드를 가져야 한다는 권 행장의 혁신의지가 반영된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면 참석 인원은 최소하고, 사내방송과 은행 자체 미디어플랫폼인 '채널W' 등 비대면으로 전직원이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