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산네트웍스, 국가 보안요구 검증 통과... SDN 3년간 공급

강일용 기자입력 : 2021-01-19 13:17
국정원 검증 기준 통과… ETRI 보안기능 확인서도 수령
다산네트웍스가 최근 주력하고 있는 학교 통신망 사업의 핵심 장비군이 국가정보원의 '국가용 보안요구사항 검증'을 통과해 향후 3년 간 국가·공공기관에 공급할 수 있는 인증을 획득했다고 19일 밝혔다.

인증을 받은 제품은 국내 원천 기술이 적용된 네트워크 운영관리 솔루션 '팔콘(FALCON)'으로, 소프트웨어정의네트워크(SDN) 기술이 적용됐다. SDN은 원격으로 통신망의 관리 및 제어를 할 수 있어 비용 절감과 운용 편의성 측면에서 우수해 공공기관에서 도입이 늘고 있는 차세대 네트워크 기술이다.

다산네트웍스는 2019년 한국정보화진흥원에서 발주한 초.중.고 학내망 개선 시범사업에서 16개 교육청과 산하 학교에 SDN 컨트롤러와 스위치를 공급하며 국내 최초로 전국단위 공급 설치 이력을 확보한 바 있다. 이어 제주도 초중고 본사업을 수주해 구축을 완료했고, 2020년에는 대전광역시교육청 산하 50개교와 충청남도교육청 6개교로도 사업을 확대했다.

이처럼 학교 통신망 사업을 확대하고 있는 가운데 최근 공인 시험 기관인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ICT시험연구실이 수행하는 ‘'CT혁신선도연구인프라구축사업' 수행 성과의 일환으로서 '국가용 보안 요구사항'의 만족 여부를 확인하는 보안기능 확인시험을 통과하고 국정원 주관의 보안기능확인서를 발급받음으로써 관련 사업에 속도를 내게 됐다.

남기식 다산네트웍스 사업본부장은 "국가·공공기관에서 네트워크 장비 도입 시 필수적으로 요구하는 보안적합성 인증을 확보함으로써 사업에 큰 힘을 얻게 됐다. 당사 SDN 스위치와 컨트롤러를 도입한 학교들은 트래픽 과부하 환경에서도 원활한 원격수업을 제공함으로써 변화하는 교육 환경에 선제적으로 잘 대응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어 향후 사업 확대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SDN이 적용된 교육청은 학교마다 네트워크 전담인력이 없어도 중앙에서 원격으로 통신망의 통합 관리 및 제어를 할 수 있어 트래픽 량이나 장애정보에 대한 모니터링과 신속한 조치 및 단말 관리가 가능하고, 네트워크망 고도화 비용 절감과 보안 강화도 기대할 수 있다.

한편, 다산네트웍스는 2017년 ONF(Open Networking Foundation) 적합성 검증기관인 ETRI를 통해 국내 최초로 SDN 스위치 국제 인증을 획득해 기술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어 SDN과 관련된 차세대 기술개발에 주력해 지능형 SDN 컨트롤러 및 하이브리드 SDN 스위치 상용화에 성공했다.
 

[사진=다산네트웍스 제공]


APFF2021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