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GV70,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선정 '1월의 차'

김지윤 기자입력 : 2021-01-05 11:39
내외부 디자인·편의사양 등서 높은 점수 벤츠 'E-클래스 쿠페' 등과 치열한 경쟁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2021년 1월의 차에 제네시스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70'를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한국자동차기자협회 산하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는 매월 1일부터 말일까지 한달 동안 출시된 신차와 부분변경 모델을 대상으로 △외부 디자인 △내부 인테리어 △제품의 실용성 △안전성·편의사양 △상품성·구매 의향도 등 5개 항목을 종합 평가해 후보 차량을 선발한다. 또 이들 차량을 대상으로 올해의 차 선정위원회 임원들의 투표를 통해 최고의 차량 한대를 뽑는다. 

지난달에 출시된 신차 중에 메르세데스-벤츠 'AMG GT C 로드스터', 메르세데스-벤츠 'E-클래스 쿠페', 제네시스 GV70가 1월의 차 후보에 올랐으며, 치열한 경쟁 끝에 GV70가 20.3점(25점 만점)을 얻어 1월의 차로 최종 선정됐다.

5개 평가 항목별로 1~5점 척도를 적용했으며, GV70는 5개 평가 항목에서 평균 4.1점(5점 만점)을 기록했다. 특히 외부 디자인, 내부 인테리어 항목에서 4.7점을, 안전성·편의사양 항목에서 4점의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한편, 한국자동차기자협회는 국내 유수의 일간 신문, 방송, 통신사, 온라인, 자동차 전문지 등 54개 매체를 회원사로 두고 있으며, 회원사 소속 기자 200여명이 활동하고 있다.
 

제네시스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GV70'. [사진=한국자동차기자협회 제공]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