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 방문...무인계산 시스템 등 유통현장 점검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오른쪽)이 4일 서울시 서초구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에서 농축산물 유통상황을 점검하고 현장 의견을 듣고 있다.[사진=농협중앙회]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4일 농협하나로마트 양재점을 찾아 "비대면 거래가 활성화되는 상황에서 이에 발맞춘 변화와 혁신으로 농협이 농업인과 고객의 신뢰를 쌓아가는 한 해가 돼야 한다"고 말했다.

새해를 맞아 하나로마트를 방문한 이성희 회장은 무인계산 시스템, 인터넷장보기 대행 서비스 등 유통현장 상황을 점검했다. 또, 관계자들과 디지털전환, 비대면거래 활성화 등 최근 유통환경 변화에 농협이 적극 대응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농협은 '농업인과 소비자가 함께 웃는 유통 대변화'를 핵심과제로 정하고 지난해 4월 농축산물 유통혁신을 추진하는 ‘올바른 유통위원회’를 설립했다.

지난해 11월에는 '올바른 유통혁신 결의대회'를 열어 농협의 농축산물 유통 혁신전략과 실행과제를 발표했다.

이성희 회장은 "농축산물 유통혁신을 통해 농업인에게는 제값을 보장해주고 고객에게는 저렴한 가격에 우리 농산물을 공급하는 것이 농협의 가장 중요한 소임"이라고 강조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