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CES 2021서 ’LG 오브제컬렉션’ 공개...해외시장 포문 연다

장문기 기자입력 : 2021-01-04 10:51
고객이 직접 다양한 재질·색상 조합..."인테리어 가전의 新경험 제공"
LG전자는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1에서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컬렉션’을 공개하며 해외고객 유치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LG전자는 오는 11일(미국 현지시간) 개막하는 CES 2021을 통해 LG 오브제컬렉션을 글로벌 시장에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온라인으로 열리는 CES 2021에서 온라인 체험 사이트를 개설, 고객들이 LG 오브제컬렉션의 가치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무엇보다 LG 오브제컬렉션은 고객이 다양한 재질과 색상을 직접 조합할 수 있어 집안의 인테리어 톤과 가전이 조화를 이룰 수 있는 점이 특징이다.

LG전자는 “다양한 세대가 선택할 수 있는 색상 선정을 위해 미국 팬톤컬러연구소와 오랜 기간 협업했다”며 “인테리어에 맞춰 선택할 수 있도록 소재도 프리미엄 가구에 주로 쓰이는 페닉스를 비롯해 스테인리스, 글라스, 메탈 등 다양한 재질을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살균, 탈취, 세척, 의류 주름 완화 등에 효과가 뛰어난 트루스팀, 냉장고 문을 열지 않고도 보관 중인 음식물의 종류와 양을 쉽게 확인할 수 있는 노크온 매직스페이스 등 LG 프리미엄 가전의 차별화된 기술도 그대로 적용됐다.

LG전자는 지난해 10월 생활가전 전반에 걸쳐 오브제컬렉션 신제품 11종을 출시했으며, 제품군을 점점 늘려나갈 계획이다.

류재철 LG전자 H&A사업본부장(부사장)은 “LG 생활가전의 뛰어난 성능은 물론 공간과 조화를 이루는 차별화된 디자인까지 갖춘 LG 오브제컬렉션이 해외 고객들에게도 새로운 경험과 가치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가 CES 2021을 통해 선보일 공간 인테리어 가전 'LG 오브제컬렉션'의 온라인 체험 사이트. 빨간색 동그라미로 표시된 LG 오브제컬렉션 상냉장 하냉동 냉장고(왼쪽)와 1도어 컨버터블 냉장고가 전시돼있다.[사진=LG전자 제공]


컴패션 [당장 오늘 먹을 것도 없었는데...], 코로나19재난구호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