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호 도시재생 혁신지구 '고양 성사사업' 본격 추진

안선영 기자입력 : 2020-12-20 11:00
사업 선정 후 1년 만에 시행계획인가 2024년 지역복합거점으로 조성 계획

고양성사 도시재생 혁신지구 사업 계획도[사진=국토교통부 제공]


제1호 도시재생 혁신지구인 '고양 성사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국토교통부와 고양시, 한국토지주택공사는 고양 성사 도시재생 혁신지구사업이 18일 시행계획인가를 완료해 향후 착공 등의 절차가 본격적으로 이루어질 예정이라고 20일 밝혔다.

2019년 12월 도시재생 혁신지구 국가시범지구 제1호 사업으로 선정된 이후 1년 만에 시행계획인가를 받은 것으로, 2024년까지 사업 준공을 통해 고양 원당역 일원에 지역복합거점을 조성할 계획이다.

도시재생 혁신지구는 공공 주도로 쇠퇴지역 내에 주거·상업·산업 행정 등의 기능이 집적된 지역복합거점을 조성하는 지구단위 개발사업이다. 통합심의를 통한 신속한 절차, 국비 및 기금 등의 재정지원 등을 통해 지역거점을 조성하기 위해 2019년 새롭게 도입한 재생사업이다.

2019년 12월에 제1호 국가시범지구로 고양 성사, 서울 용산, 충남 천안, 경북 구미 등 총 4곳을 선정한 바 있으며, 이 중 고양 성사 사업은 연내 시행계획인가를 완료하는 등 사업성과가 가장 빠른 속도로 가시화되고 있다.

고양 성사 사업은 총 사업비 2813억원 규모로 공공주도의 도시재생리츠 사업으로 추진된다.

이 사업은 2019년 12월 사업 선정 이후 올 4월부터 현상설계를 진행해 도시재생 혁신지구 통합심의 실무위원회에서 건축·교통·재해·경관 사항에 대한 통합심의를 완료(10월 15일)했다. 지구지정변경 승인(11월 2일), 리츠 영업인가(11월 27일), 시공사 선정(12월 3일), 시행계획인가 승인(12월 18일) 등 사업 착공에 필요한 준비를 마쳤고, 2024년까지 지역복합거점을 조성할 계획이다.

고양성사 도시재생 혁신지구 사업은 그린뉴딜에 부합하는 △에너지효율 1등급 이상 △녹색건축인증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 기준을 적용하게 된다.

또한, 지역에 부족한 산업·일자리 기반 조성을 위해 전체 연면적(9만9836㎡) 중 약 27%인 2만6662㎡에 기업(산업)지원 시설을 성라공원 등의 조망이 우수한 동남쪽 우측에 배치해 쾌적한 기업입주 환경을 조성할 예정이다.

건물식 공영주차장 360면, 부설주차장 500면과 지역상권 활성화를 위한 근생‧판매시설 1만4442㎡, 공공행정·생활 SOC 1만5594㎡, 청년 및 신혼부부 등을 위한 소형 임대·분양주택 218가구 등도 함께 공급된다.

국토교통부 도시재생경제과 김동익 과장은 "용산, 천안, 구미 등 다른 도시재생 혁신지구 사업도 2021년까지 시행계획인가를 완료하는 등 성과를 가시화 할 수 있도록 사업관리를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 아주경제 공식 카카오채널 추가
  • 아주경제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유튜브 구독
  • 아주TV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