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로 비대면 경제 활성화..."온라인 쇼핑몰 창업 급증"

김선국 기자입력 : 2020-11-26 12:57
카페24 창업센터 전국 70호점 돌파

카페24 창업센터 내부 전경. [사진=카페24]

카페24 청주충북대점 창업센터가 문을 열었다. 이로써 카페24 창업센터는 70곳으로 늘었다.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는 이달 창업센터 청주충북대점, 하남풍산점, 김포구래점 3곳을 연달아 개설하며 전국 70개의 창업 지원 거점을 마련했다고 26일 밝혔다. 지역별로는 서울 32곳, 경기 20곳, 인천 3곳, 충청 7곳, 영남 5곳, 호남 3곳이다.

올해 11월까지 총 21곳을 개설하며 창업센터 개설 속도는 더욱 빨라졌다. 이는 지난 한 해 동안 개설된 수보다 2곳이나 많다. 비대면 문화가 확산되면서 전자상거래 창업이 급증하며 전문 서비스를 받기를 원하는 수요가 늘었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카페24 창업센터는 전자상거래 특화 인큐베이팅 공간으로 온라인 비즈니스 창업·운영에 필요한 일체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입주자(사)는 쾌적한 사무공간은 물론 온·오프라인 교육, 무제한 무료 1:1 전문가 컨설팅, 촬영 스튜디오 대관, 합리적 가격의 택배 서비스 등 다양한 전문 서비스를 모두 이용할 수 있다.  

카페24는 비대면 흐름에 맞춰 시간과 장소에 관계없이 누구나 쉽게 온라인 쇼핑몰 창업에 도전할 수 있고, 성공적인 안착이 가능하도록 지점 확대에 힘쓴다는 계획이다.

전경철 카페24 창업센터 팀장은 “창업센터는 유일무이한 전자상거래 특화 공유 오피스로 온라인 사업자의 성공적 파트너가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며 “이번 70호점 돌파를 계기로 다양한 비즈니스 지원 활동에 매진해 전자상거래 창업을 원하는 수많은 창업자들을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