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니발·스팅어 빌려타세요"...기아플렉스 새롭게 출시

김지윤 기자입력 : 2020-11-24 09:41
기아차 인기 차종 월 구독료만 납부하고 이용 부산 운영지역 확대…세차·주차 서비스도 제공
기아자동차는 차량 구독서비스인 '기아플렉스'를 리뉴얼해 론칭한다고 24일 밝혔다.

기아플렉스는 월 구독료를 납부하고 차량을 탈 수 있는 기아차 최초의 구독형 서비스다. 기아차는 지난해 진행한 시범운행을 바탕으로 신규 서비스를 도입해 새롭게 선보인다. 

먼저 기존 대상 차량인 K9, 스팅어, 모하비, 니로·쏘울 전기차에 더해 4세대 카니발과 스팅어 마이스터, 쏘렌토 하이브리드 3개 차종을 추가한다.

또 서울 한정이었던 서비스를 부산까지 확대해 운영한다. 부산은 K9 차량을 시작으로 향후 수요에 따라 차종을 늘릴 계획이다. 

리뉴얼 신규 서비스로는 프리미엄 방문 세차인 '인스타워시' 이용 할인권과 주말 번화가에서 주차를 대행해주는 서비스인 '잇차' 할인권을 제공한다.

구독 차량과는 별도로 매월 1회씩 최대 72시간 이용 가능한 '카니발 익스피어리언스' 서비스 이용시 '툴레'의 카 캐리어를 추가로 대여해준다. 

더불어 기존에 운영하던 전기차 무제한 충전카드, 3개월 묶음 요금제 이용시 월 5만원 할인 등은 계속 지원할 예정이다. 다음달 31일까지 신규 가입하면 커피쿠폰과 구독료 10% 할인 쿠폰도 제공한다. 

이외에도 기아차는 지난해 전략적 투자를 단행했던 자율주행·모빌리티 스타트업 포티투닷(42dot)의 차량 호출·공유·구독 통합 서비스 플랫폼인 '유모스'를 적용해 고객들의 요구사항을 반영한다는 계획이다.

한편, 기아차는 지난해 6월 기아플렉스 처음 선보였다. 누적 구독 이용자 약 430명, 누적 가입자 약 3200명을 확보했다.
 

기아자동차 자동차 구독서비스인 '기아플렉스'. [사진=기아자동차 제공]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