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금융 회장 주총서 3연임 확정

서대웅 기자입력 : 2020-11-20 11:54
노조 추천 이사 선임안은 부결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  [사진=KB금융그룹]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의 3연임이 20일 확정됐다.

KB금융그룹은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본점에서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윤 회장 사내이사 선임 안건을 의결했다. 의결권 발행주식 총수 대비 찬성률은 73.28%, 출석 주식수 대비 찬성률은 97.32%를 기록했다. 임기는 2023년 11월까지 3년이다. 윤 회장은 2014년 11월 회장으로 취임한 뒤 2017년 한차례 연임돼 6년간 KB금융을 이끌어 왔다.

허인 KB국민은행장의 기타비상무이사(사외이사) 선임 안건도 의결권 총수 대비 찬성률 73.37%, 출석 주식수 대비 찬성률 97.45%로 통과됐다.

윤 회장은 이날 주총에서 "평생 금융파트너로서 고객에게 가장 사랑받는 넘버원 금융그룹, 금융플랫폼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그룹의 역량을 집중할 것"이라며 "핵심 경쟁력 기반의 사업모델 혁신, 금융플랫폼 혁신, 글로벌 진출 확대, ESG경영을 통한 사회적 가치 창출, 창의적이고 개방적 조직으로의 진화를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KB금융 우리사주조합이 추천한 윤순진 서울대 환경대학원 교수, 류영재 서스틴베스트 대표의 사외이사 선임 안건에 대한 투표도 이뤄졌지만, 두 안건 모두 의결 조건에 미달해 부결됐다. 윤 교수와 류 대표의 사외이사 선임안에 대한 출석주식수 대비 찬성률은 각각 4.62%, 3.80%에 그쳤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