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사청, 개청 14만에 첫 여성 고위공무원 탄생…김은성 방산진흥국장 임명

김정래 기자입력 : 2020-11-20 09:20

[사진=연합뉴스]

2006년 방위사업청(청장 왕정홍) 개청 이후 14년 만에 첫 여성 고위공무원이 탄생했다.

20일 방사청에 따르면 방위산업진흥 정책 수립과 제도 발전을 총괄하는 방위산업진흥국장에 김은성(47) 부이사관이 임명됐다.

신임 김은성 국장은 2001년(행시 44회) 국방부 기획관리실 계획예산관실 행정사무관으로 공직에 발을 들였다. 이후 2004년부터 국방획득제도개선단에서 근무, 방위사업청 출범에 기여했다.

방사청 측은, 김 국장이 안보와 국방 분야 전반에 대한 전문성과 실무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왕정홍 방사청장은 "성과 중심의 역량을 갖춘 우수한 여성 공무원을 적극 발탁해 청의 핵심 분야에서 근무토록 하는 등 지속적으로 공직 내 유리천장을 깨겠다"고 말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