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국내에도 12월 삼성 TV 플러스 통해 관련 서비스 시작할 계획

[사진=뉴아이디 제공]

NEW(넥스트엔터테인먼트월드)의 디지털 콘텐츠 플랫폼 계열사 '뉴 아이디'가 4일(현지시간) 미국 삼성 TV 플러스(Samsung TV Plus) 서비스에 한국 영화 채널 '뉴 케이 무비즈'와 케이팝(K-POP) 전문 채널 '뉴 키드'를 출시했다. 이제 미국 삼성 스마트 TV(2016~2020년 모델)와 삼성 갤럭시 스마트폰에서 24시간 내내 실시간 방송으로 한국 영화와 최신 케이팝 음악·뮤직비디오를 감상할 수 있다.

삼성 TV 플러스는 광고 기반의 디지털 채널 서비스로, 인터넷만 연결하면 예능·드라마·뉴스·영화 등 다양한 채널을 취향에 따라 무료로 즐길 수 있는 글로벌 콘텐츠 플랫폼이다. 미국에서는 삼성 스마트 TV와 갤럭시 스마트폰을 통해 약 150개의 채널을 이용할 수 있다.

뉴 케이 무비즈는 최근 10년간 장르별 한국 영화 흥행작과 드라마를 일주일에 5편 꼴로 매일 만날 수 있는 실시간 방송 채널이다. 가족 드라마, 코미디, 스릴러 등 한국 영화의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모든 장르의 한국 영화를 상영한다. 총 15개의 영화 채널 중 유일한 한국 영화 전문 채널이다.

뉴 키드는 전 세계에서 가장 다양한 최신 케이팝 콘텐츠를 서비스한다. 뉴아이디가 MBC플러스, KBS월드 등 주요 방송사와 YG 엔터테인먼트, 스타쉽 엔터테인먼트 등 연예기획사 등 대한민국 대표 콘텐츠 파트너 26개 회사와 손잡고 뮤직쇼, 버라이어티, 뉴스 등을 제공한다. 특히 북미 시청자들과의 소통을 위해 컴백과 데뷔를 앞둔 케이팝 아티스트의 특별 영상 메시지와 팬들을 위한 상품 이벤트를 매달 진행한다.

박준경 뉴 아이디 대표는 "전 세계에서 가장 큰 미디어 시장인 미국에서 글로벌 시장점유율 1위 삼성 스마트 TV와 갤럭시 스마트폰의 삼성 TV 플러스 서비스를 통해 한국 영화와 케이팝 채널을 론칭하게 되어 기쁘다. 한국 영화의 유통 주기는 비교적 짧은 편이고 글로벌 디지털 유통에 관해서는 넷플릭스를 제외하면 눈에 띄지 않는 것이 사실이다. 스마트TV에 탑재된 디지털 방송 채널과 같이 대중적인 글로벌 플랫폼을 통해 최신 한국 콘텐츠를 노출하고, 그 익숙함이 향후 한국 콘텐츠 유통의 새로운 수익 모델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뉴 아이디는 삼성과 해외뿐만 아니라 국내에서도 콘텐츠 협력을 논의 중이며, 오는 12월 한국 삼성 TV 플러스에 다양한 신규 채널을 선보이며 FAST(Free Ad-supported Streaming TV) 사업 영역 확대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사진=뉴아이디, 삼성전자 제공]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2022 소비자정책포럼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우리은행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