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감원, 연말까지 대학 ‘실용금융’ 교육신청 접수

이봄 기자입력 : 2020-10-19 06:00

[사진=아주경제DB]

금융감독원은 오는 12월 31일까지 전국 대학을 대상으로 2021년 1학기 ‘실용금융’ 강좌신청을 받는다고 19일 밝혔다.

금감원은 2016년부터 대학 실용금융 강좌를 개설하는 대학에 금융교육교수, 교재 등을 제공하고 있다. 실용금융은 금융상품의 이해, 부채와 신용관리, 연금, 보험, 금융소비자 보호제도 등 실생활에 도움이 되는 실용적인 금융지식을 뜻한다. 올해 2학기 기준 전국 77개 대학에 82개 강좌를 지원했으며 약 5200명이 수강 중이다.

2021년 1학기 강좌 개설을 희망하는 대학은 올해 말까지 금감원 금융교육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교수 및 교재 지원 신청을 접수하면 된다.

금융교육교수를 희망하는 경우, 금융 관련 전문성 및 풍부한 현장 경험을 지닌 금감원 직원이 해당 대학에 직접 출강하며, 학생용 교재를 희망하는 대학에는 실용금융 강좌 전 수강생에 금감원이 개발한 ‘대학생을 위한 실용금융’ 기본서를 무료로 제공한다.

또한 대학이 자체 교수 인력으로 ‘실용금융’ 강좌를 개설하는 경우, 교수용 표준강의안 등 교수 보조자료를 지원한다. 정규 온라인 ‘실용금융’ 강좌 개설을 원하는 대학은 온라인 강좌 전용 강의 영상, 학습자료(교재 및 워크북 파일) 등을 지원받을 수 있다.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