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구, 민·관이 협력 행복 충전 감성 꽃길 조성

(대구)이인수 기자입력 : 2020-10-18 17:01
수성4가동 인제요양원 담벼락 등에 꽃길을 조성

수성4가동 새마을협의회 등 협력단체 회원들이 마을 꽃길을 조성하고 있다. [사진=이인수 기자]


대구 수성구 수성4가동 행정복지센터는 코로나19로 지친 주민들을 위해 민·관이 협력해 인제요양원 인근 5곳에 꽃길을 조성했다.

이 사업은 수성4가동 새마을협의회(회장 이인석) 등 관내 10개 협력단체가 함께하는 ‘2020 마을 꽃길 조성사업’과 ‘코로나19 극복 단기일자리 사업’을 연계한 사업이다.

수성4가동은 인제요양원 인근의 어두운 골목에 클리디마스 넝쿨 및 야간조명등을 설치하여 시민들이 행복하게 걸을 수 있는 감성 산책길을 조성했다.

수성구 수성동4가 신천동로86길 25 소재의 구립 수성영희어린이집앞 잔여지에는 다양한 종류의 꽃을 심어, 미래의 주인공인 아이들에게 생태학습의 장으로 제공하고 있다.

또한, 신천경로당은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어르신들에게 다양한 꽃으로 힐링 공간을 만들어 아름다운 거리를 제공했다.

대구시의회 전경원 교육위원장은 “수성4가동에 마을 꽃밭 가꾸기 사업 및 코로나19 극복 단기일자리 사업의 일환으로, 지역의 인제요양원 인근의 환경개선을 위해 수성4가 유관단체와 봉사자분들이 이틀 동안 수고를 많이 해주시어 감사하다”라고 전하며 “앞으로도 시의회 교육위원장으로 대구와 수성을 위해 온 힘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인석 새마을협의회장은 “마을공동체 사업의 일환으로 감성 꽃길을 조성하게 됐다”라며, “주민들이 다양하고 아름다운 꽃을 보면서 행복을 느꼈으면 하고, 앞으로 주민화합에도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