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전통시장 스마트화·비대면 전환 적극 지원"

최다현 기자입력 : 2020-09-28 17:37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8일 강북구 수유마을시장을 방문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격려했다.

홍 부총리는 이날 온라인 애플리케이션 '놀라와요 시장'을 활용해 송편, 족발, 만두 등의 간식을 구매해 인근 선별진료소에서 근무하는 의료진에게 전달하고 "전통시장 스마트화와 비대면 전환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신설, 온누리상품권 인센티브 확대 등 최근 정부가 마련한 '긴급 민생·경제 종합대책'을 소개했다. 태풍 피해가 서민물가 부담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비축 물량 출하, 할인 행사 등으로 대응하겠다는 점도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온누리상품권으로 송편과 모듬전을 구매해 파주시 소재 일반전초(GOP) 소초를 찾았다.

그는 군 장병들과의 간담회에서 "정부는 '장병 사기진작 7종 패키지' 등을 통해 군 장병 처우 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제대 후 원활한 사회 적응을 돕기 위해 자기계발 지원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홍남기 부총리가 28일 강북구 수유마을시장을 찾아 전통시장의 스마트화를 지원하겠다고 밝혔다.[기획재정부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