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IBK희망디자인'으로 구례 5일시장 새 단장

서대웅 기자입력 : 2020-09-28 19:00

28일 전남 구례 5일시장에서 윤종원 기업은행장(오른쪽)이 상인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사진=IBK기업은행]


IBK기업은행은 'IBK희망디자인' 사업을 통해 전남 '구례 5일시장'에 있는 157개 점포의 전면간판과 차양막을 새롭게 디자인해 교체했다고 28일 밝혔다.

구례 5일시장은 1959년 개설된 전통시장으로, 올해 코로나19 확산과 수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번 사업은 환경 개선을 통해 영세상인 밀집지역의 상권 활성화를 돕기 위해 이뤄졌다고 은행 측은 전했다.

기업은행은 이날 구례 5일시장의 새 출발을 기원하는 행사를 가졌다. 윤종원 기업은행장, 이을재 구례 5일시장 상인회장, 김순호 구례군수 등이 참석했다. 행사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국민행동지침을 준수해 진행됐다. 윤 행장은 명절을 앞두고 호남 소재 영업점 직원들과 함께 나눌 과일을 직접 구입하기도 했다.

'IBK희망디자인'은 기업은행 디자인경영팀의 재능기부를 통해 영세 소상공인들의 간판과 BI(브랜드 아이덴티티)를 무료로 디자인‧제작해 주고 골목상권의 환경을 정비해 주는 사회공헌 사업이다. 2016년부터 시작해 103개 점포의 소상공인을 지원했다.

윤 행장은 "지역 상권을 살리고 소상공인과 상생하기 위한 사회공헌 활동을 꾸준히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