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가 바꾼 추석선물 트렌드..‘위생 가전’으로 효도

윤정훈 기자입력 : 2020-09-25 10:34
“이번 추석은 고향 방문하지 않아도 불효가 아닙니다.”

코로나19 사태가 심각해지면서 정부를 중심으로 이 같은 메시지가 나오고 있다. 정겨운 고향 풍경과 가족의 온기를 누리지 못하는 대신 서로 온라인으로 안부를 묻고, 정성담긴 선물로 이번 한가위에 대한 아쉬움을 떨치는 분위기다.

이에 발맞춰 가전 업계는 ‘위드 코로나’ 시대에 필수품으로 떠오른 위생 가전에 대한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영국 생활가전 브랜드 다이슨은 다이슨 퓨어쿨 공기청정기를 판매 중이다. 퓨어클은 세 가지 센서를 활용해 다양한 공기중 유해물질을 탐지한다. 요리할 때 발생하는 VOC(휘발성유기화합물)와 이산화질소(NO2)를 감지하고, 상대습도와 온도를 체크해줘 실내 공기 질 전반을 통합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퓨어쿨 공기청정기에 탑재된 필터는 국제인증기관 IBR로부터 인증 받은 헤파필터로 PM0.1 크기만큼 작은 초미세먼지와 오염 물질을 99.95% 제거한다. 또 활성 탄소 필터는 유해 가스를 제거하며, 실시간으로 오염물질과 휘발성유기화합물 등을 감지하고 실내 공기 상태를 정화한다. 다이슨 특유의 에어 멀티플라이어 기술이 적용되어 초당 290리터의 깨끗한 공기를 집안 전체에 골고루 분사해 정화된 공기가 구석구석 순환될 수 있도록 돕는다.
 

[사진=다이슨 제공]



홈케어 시스템 브랜드 컬비는 최근 ‘어벨리어 2 에코(Avalir 2 ECO)’를 출시했다. 강력한 흡입력은 물론, 일반 청소기에서 보기 힘든 매트리스 케어, 카펫샴푸, 마루코팅, 공기정화 등 12가지의 홈케어 기능을 담았다.

특히 강력한 흡입력과 1분에 약 4000번 회전하는 브러쉬롤을 통해 매트리스 속 집먼지진드기와 미세먼지 등 유해물질을 깔끔하게 케어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박테리아와 곰팡이균 등을 99.999% 파괴하는 공기살균기 제품도 고객의 관심을 끌고 있다. 아일랜드산 공기살균기 노바이러스는 플라즈마 코일에 오로라와 같은 전자이온필드를 형성해 오염된 실내공기를 흡입하고, 이곳을 통과하는 각종 바이러스, 박테리아, 곰팡이균, 유기물질 등을 실시간으로 99.999% 파괴해 깨끗한 공기만 배출하는 신개념의 공기청정살균기 제품이다.
 

[사진=컬비 제공]



SK매직은 반려동물의 털과 냄새를 없애주는 ‘코어 360도 공기청정기’와 살균 비데 등을 판매한다. 식기세척기, 전기레인지, 공기청정기 등 가전도 SK매직 공식몰에서 최대 10% 할인 판매하고 있다.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