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5번째 한국판 뉴딜 행보 “디지털콘텐츠 국가 도약”

신승훈 기자입력 : 2020-09-24 18:34
"디지털 시대 선도할 때"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대한민국 콘텐츠 르네상스 시대’를 선언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경기 김포의 민간 온라인 공연장 캠프원에서 디지털 뉴딜 문화콘텐츠산업 전략 보고회에서 “세계를 선도하는 디지털콘텐츠 국가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데이터 뎀, 그린에너지, 그린 스마트스쿨, 스마트그린 산업단지 방문에 이은 5번째 한국판 뉴딜 현장 행보다.

문 대통령은 기술기반 경제에 문화를 융합하고 △콘텐츠의 디지털 전환 시도 △디지털콘텐츠 기술 선도 △디지털콘텐츠 기술 선도 △디지털콘텐츠로 따뜻한 포용 국가 선포 등을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아울러 “우리가 가진 디지털 역량과 한류로 대표되는 문화 역량을 결합해 디지털콘텐츠 산업의 경쟁력을 키울 절호의 시점”이라며 “또한 우리의 포용성과 함께 따뜻한 디지털 시대를 선도할 때”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과감하게 디지털콘텐츠를 만들고 체험할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할 것”이라며 “2025년까지 실감형 콘텐츠 육성에 3천300억원 이상을 투자해 가상현실 등과 관련한 핵심기술을 확보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디지털 격차 해소와 디지털 공공콘텐츠 확대, 디지털콘텐츠 관련 일자리 확충을 위해 더 많은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올해 12월부터 예술인도 고용보험 적용을 받고 표준계약서 적용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 디지털뉴딜문화콘텐츠산업 전략보고회서 연설.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오후 경기 김포시 민간 온라인 공연장인 캠프원에서 열린 디지털뉴딜문화콘텐츠산업 전략보고회에 참석, 연설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