英아스트라제네카, "연말까지 코로나 백신 개발 완료" 재확인

윤세미 기자입력 : 2020-09-10 20:43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코로나19 백신 임상을 잠정 중단한 영국 제약사 아스트라제네카가 시험 재개 후 올해 안에 백신을 개발하겠다는 목표를 재확인했다.

블룸버그 등 주요 외신에 따르면 파스칼 소리오 아스트라제네카 최고경영자(CEO)는 10일(현지시간) 온라인 회의에서 임상시험이 재개되면 연말까지 백신 효능을 입증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스트라제네카는 영국인 임상시험 참가자에서 이유를 알 수 없는 질환이 발견돼 임상을 잠정 중단한 상태다. 일부 매체는 병명이 척수염이라고 보도했다. 

소리오 CEO는 이 질환이 우연하게 발생한 건지 백신의 부작용인지 확인한 뒤 임상시험 재개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임상시험이 중단되는 일은 흔하다"면서 이례적인 상황이 아니라고 강조했다.

아스트라제네카는 영국과 인도에서 임상시험 2상을, 브라질과 남아프리카공화국, 미국 60개 이상 도시에서는 3상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었다.

아스트라제네카의 임상시험 중단에 인도 백신 제조사인 세럼인스티튜트(SII)도 시험 중단을 발표했다.
 
2020리얼블록체인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