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바이오텍, 올해 상반기 별도기준 영업익 1억2000만원…흑자 전환

황재희 기자입력 : 2020-08-13 18:00
매출액 130억6000만원…코로나19 여파로 10% 감소

[차바이오텍]

차바이오텍은 2020년 상반기 별도재무제표 기준 누적 매출액이 130억6000억원, 영업이익과 순이익은 각각 1억2000만원과 17억7000만원을 기록했다고 13일 밝혔다.

매출액은 코로나19로 일부 사업에 영향을 받아 전년동기 대비 14억3000만원(9.8%) 감소한 130억6000만원을 기록했으나, 영업이익은 R&D(연구개발) 투자 강화에도 흑자를 달성했다.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는 상반기 누적 매출액이 3177억2000만원을 기록했다. 영업손실은 59억9000만원, 당기 순손실은 93억1000만원으로 집계됐다.

차바이오텍 관계자는 “연결기준 매출액은 코로나19 영향에도 미국 등 해외 의료 네트워크의 견조한 성장으로 전년 동기 대비 521.5% 증가하며 성장세를 유지했다”며 “영업이익은 해외 의료 네트워크에서 코로나19 방어비용 등의 일시적인 비용 증가와 자회사 등의 연구개발 가속화에 따른 R&D 투자 확대로 인해 손실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차바이오텍은 앞으로 집중적인 R&D투자를 통해 세포치료제의 상용화 속도를 높이는 한편, 코로나19에 따른 내부역량 제고 및 영업체질 개선 등의 경영 효율화를 통해 수익성 개선에 나선다.

오상훈 차바이오텍 대표이사는 “하반기에도 세포치료제 상용화 속도를 높이기 위한 R&D투자는 지속하면서 기술 경쟁력 기반의 신규 사업 발굴과 함께 경영 효율화를 통해 수익성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글로벌 k-방역포럼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