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동강 삼랑진교 홍수 주의보 발령... 주민·이용객 즉시 대피 요망

강일용 기자입력 : 2020-08-08 09:42
낙동강 삼랑진교, 경남 산청 경호교, 합천 황강교 등에 홍수 특보가 발령됐다. 인근 주민과 이용객의 주의와 대피가 필요하다.

8일 낙동강홍수통제소에 따르면, 남부지방 집중 호우로 인해 이날 오전 8시 40분 경남 밀양시 낙동강 삼랑진교에 홍수주의보를 발령했다.

현재 5m로 위험 수위에 이른 이 지역에 중부·남부지방의 호우로 인해 수위가 꾸준히 상승 중이다.

7일 오후 경남 산청군 경호교에 내린 홍수주의보도 오전 6시 40분을 기해 홍수경보도 대치됐다. 경호교 수위는 오전 9시 기준 9.05m로 인근 주민과 관광객의 신속한 대피가 필요하다.

경남 합천 황강교에도 오전 3시 30분 홍수 주의보가 발령됐다. 집중 호우로 인해 합천댐의 방류량은 2700t까지 늘어난 상태다.
 

낙동강 삼랑진교.[사진=연합뉴스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