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상철, 사생활 논란으로 KBS '트롯 전국체전' 하차

최송희 기자입력 : 2020-08-05 00:00

가수 박상철이 KBS '트롯 전국체전'서 하차한다[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트로트 가수 박상철이 재혼한 아내와 이혼·폭행 소송설에 휘말리는 등 사생활 관련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KBS 방영 예정인 '트롯 전국체전'에서 하차했다.

'트롯 전국체전' 측은 4일 "박상철의 소속사와 협의해 프로그램을 함께하지 못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상철 하차 이유에 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으나 이날 오전부터 박상철 사생활이 구체적으로 보도되며 이 같은 결론을 내린 것이라 추측된다.

앞서 연예매체 디스패치는 박상철이 2007년부터 13세 연하의 여성과 외도하면서 혼외자까지 두고 있었으며 2014년 첫 번째 부인과 이혼한 뒤 2016년 정식으로 혼인 신고를 했다고 보도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박상철의 두 번째 부인은 폭행 등 혐의로 여러 차례 고소했으나 무혐의 처분을 받았고, 부부간 이혼 소송과 취하를 반복했다고 전해졌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