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홍남기에 “힘 있게 추진하라”…그린 뉴딜 펀드 구상 주문

김봉철 기자입력 : 2020-07-21 17:39
내년 예산안편성 비공개 보고

문재인 대통령이 17일 전북 부안군 해상풍력 실증단지에서 열린 '한국판 뉴딜, 그린 에너지 현장 - 바람이 분다' 행사에서 해상풍력 경쟁력 강화와 그린에너지의 중요성을 강조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한국판 뉴딜의 한 축인 그린 뉴딜과 관련해 “국민들이 함께 참여해 수익을 함께 향유할 수 있는 민자유치 펀드를 적극적으로 구상하라”고 지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3시부터 4시 30분까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으로부터 최근 경제상황과 2021년 예산안 편성 방향과 관련해 비공개 보고를 받고 이같이 말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먼저 홍 부총리는 2021년 예산안 편성 방향과 관련해 △한국판 뉴딜 투자 본격 착수 △국정과제에 대한 차질 없는 투자를 통한 성과 가시화 △부처 간 공동으로 추진하는 협업예산 편성 확대 및 재정 생산성 제고 △과감한 지출구조조정 등 4대 예산안 중점 추진 과제를 보고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공감을 표하며 홍 부총리에게 “힘 있게 추진하라”고 격려했다고 강대변인은 말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판 뉴딜에 대한 민간투자 활성화를 강조하고 “기술력 있는 스타트업 등 신생기업들이 납품 실적 부족으로 조달시장에 참여하지 못하는 경우가 없도록 기술력만으로 정부 조달 시장에 참여하는 혁신조달정책에 더 속도감 있게 추진하라”고 당부했다.

홍 부총리는 최근 경제상황과 관련해 “극심한 글로벌 경기침체 영향으로 2·4분기 경제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선진국에 비해 우리 경제가 가장 양호하고 6월 7일 주요 경제지표가 나아가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면서 “2·4분기를 저점으로 3·4분기부터는 반등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보고했다.

컴패션_PC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