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개헌 제안 오면 적극 검토"…내각제 개헌 선호

김도형 기자입력 : 2020-07-14 14:12
"총선 다수 얻은 황홀경…굉장히 희박해"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4일 "권력구조를 개편하겠다는 제의가 있으면 적극적으로 검토할 용의가 있다"고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관훈클럽 초청 토론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권력구조 개편을 위한 개헌에 나설 것으로 보느냐는 질문에 "가능성은 굉장히 희박하다"면서도 이렇게 말했다.

여권에서 개헌을 추진하지 않을 것이라는 관측의 이유에 대해선 "총선에서 다수를 얻은 황홀경에서 아직 빠져나오지 못한 상황"이라고 답했다.

권력구조 개편과 관련, "대통령에 권력 집중이 계속되는 한 지금 같은 상황은 피할 수 없다"며 "결국 대통령제나 내각제 중에 하나로 선택하게 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어 이원집정부제에 대해선 "오늘날 내치와 외교가 딱 떨어질 수 없는 상황이라 그런 권력구조는 상상하기 어렵다"고 지적했다. 내각제를 선호한다는 입장을 내비친 것이다.
 

김종인 미래통합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4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관훈토론회에서 패널의 질문을 받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