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 의장, 이승환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 예방 받아

신승훈 기자입력 : 2020-07-13 18:42
박병석 국회의장은 13일 이승환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의 예방을 받았다.

박 의장은 이날 의장집무실에서 이 사무처장을 만나 “남북관계가 다시 긴장에 빠졌으니 각계 각 분야가 긴장을 완화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면서 “남북관계 개선이 국제사회의 협력을 얻을 수 있는 길이라는 것을 북에게도 인식시켜야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남북교류협력에 있어서 중요한 요인이 국민의 공감대 확산”이라며 “통일교육과 민주평통 활동을 통해 국민의 공감대 형성을 위해 힘써 달라”고 강조했다.

이어 “처장께서 오랜 세월동안 남북교류협력을 위해 애써오셨다”며 “축적된 경험과 지혜가 남북교류협력에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이 처장은 “가장 신경 쓰는 것이 현장정책 활성화”라며 “일산 생활현장에서 국민들의 목솔가 대통령에게 잘 전달되는 것이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승환 사무처장과 악수하는 박병석 국회의장. 박병석 국회의장이 13일 국회 의장실에서 이승환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장을 접견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