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통합당 ‘요즘것들연구소’...北 우리민족끼리에 정정 보도 요구

신승훈 기자입력 : 2020-07-13 18:00
"통합당이 청년정당으로 변모하는 모습에 북한이 두려운 모양"
하태경 미래통합당 의원은 13일 “통합당 청년문제해결사 ‘요즘것들연구소’가 북 선동매체 우리민족끼리가 게재한 기사에 허위 사실이 있다며 정정 보도를 요구하는 공문을 북한 측에 발송했다”고 밝혔다.

하 의원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우리민족끼리는 지난 6일 ‘요즘것들’이란 기사에서 ‘미래통합당이 청년들을 끌어당겨보려고 희귀한 놀음을 하고 있다’, ‘것이라는 표현을 청년들에게 붙이는 천박하고 무례한 지적능력에 기가 막힌다’고 원색적인 비난을 퍼부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주장은 사실이 아니다. 요즘것들연구소는 발기취지문에서 ‘요즘것들연구소의 연구 대상은 요즘 사람들만으로 한정하지 않으며 요즘 사람들이 좋아하는 물건, 취미, 사상, 행동 양식까지 그야말로 총망라된 요즘 것들을 연구하는 통합당 청년문제 전문해결모임을 지향한다’라고 밝혀 우리민족끼리 주장처럼 청년 비하 목적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요즘것들연구소는 허위 사실을 정정하기 위해 남북교류협력법 상의 절차를 갖춰 ‘2020년 7월 6일자 기사 ’요즘것들‘에 대한 정정 보도 요구의 건’이라는 제목의 공문을 북한 측에 보냈다”고 했다.

하 의원은 “공문을 보낸 목적은 사실과 다른 내용을 정정하려는 목적도 있지만, 궁극적으로는 연락사무소 파괴 등 대화의 문을 닫고 표류하는 남북관계의 발전을 기원한다”며 “비판과 수용으로 합의를 찾는 민주주의의 힘을 북한에게 보여주고 싶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어 “통합당이 젊은 감각의 청년정당으로 변모하는 모습에 북한이 꽤 두려운 모양”이라며 “합리적인 비판은 언제든 수용할 수 있으나 북한 언론이 팩트체크에 조금 더 훈련이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발언하는 통합당 인국공 TF 하태경 위원장. 미래통합당 '인국공(인천국제공항공사) 공정채용 TF(태스크포스)' 하태경 위원장이 7일 오전 인천 중구 인천국제공항공사를 방문해 발언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