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오늘 '6·25 전쟁 영웅' 백선엽 장군 조문

전환욱 기자입력 : 2020-07-12 15:54
민홍철 국방위원장 "여러 논란 있으나 군 원로 애도해야"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2일 고(故) 백선엽 장군(예비역 육군 대장) 빈소를 찾아 조문한다.

민주당 관계자에 따르면 이 대표는 이날 고위당정청 협의회를 마친 후인 오후 9시경 서울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백 장군의 빈소를 방문할 예정이다.

국회 국방위원장인 민홍철 민주당 의원은 이날 빈소를 방문했다.

민 위원장은 조문 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여러 가지 논란이 있지만 국방위원장 입장에서 군의 원로였고, 6·25 전쟁에 공헌을 했던 점에서 애도해야 하지 않겠는가 생각했다"고 밝혔다.

국립 현충원 안장 문제를 두고 민 위원장은 "정부 차원에서 절차를 다 검토했다는 얘기만 (유족에게서) 들었는데 그에 대해서 뭐라고 말씀드릴 수 없는 것"이라며 "시중에 이런 논란이 있다는 얘기는 전달했다"고 말했다.

아울러 청와대에서도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과 서훈 국가안보실장, 김유근 안보실 1차장, 김현종 안보실 2차장이 백 장군의 빈소를 찾아 조문할 예정이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0일 오전 박원순 서울시장의 빈소가 마련된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으로 들어가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전환욱 기자  sotong@ajunews.com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