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재능대, 호텔관광과 고등직업교육 명품과정 해외 수출

유대길 기자입력 : 2020-07-07 16:18

인천재능대학교 호텔관광과 손해경 교수가 한-중 합작반을 대상으로 온라인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인천재능대학교 제공]



인천재능대학교(총장 권대봉)가 코로나-19 바이러스로 인한 국가 간 이동 제한 및 감염 위험에 대응하여 온라인을 활용한 직업교육과정 수출에 나서고 있다.

인천재능대학교는 지난 6월 15일부터 중국 산동상업직업기술대학교 여유관리과 한·중 합작반의 여름방학 특별과정을 온라인 교육으로 진행했다.

2013년부터 인천재능대는 호텔관광과의 우수한 고등직업교육과정을 중국 산동상업직업기술학교에 수출해 왔다. 이를 토대로 양 대학은 교육과정을 설계하고 전공교육과정을 개설했으며, 공동 운영 중인 여유관리과 한·중 합작반을 통해 매년 30여 명의 호텔 관광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있다.

최근에는 코로나-19 팬데믹의 장기화로 중국 입국이 어려워짐에 따라 공동학과 재학생들에게 온라인을 통한 여름 특별 교육과정으로 대체하게 되었다.

이번 여름 특별과정은 6월 15일부터 7월 3일까지 온라인으로 운영되었으며, 「관광시사(時事)」 수업을 통해 코로나-19가 관광산업에 미친 영향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관광산업 전망 등에 대한 심층적인 교육이 이루어졌다.

모든 교육과정이 온라인으로 진행됐음에도 이번 특별과정은 종료 후 만족도 조사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5점 만점에 평균 4.8점을 받아 강의 질 뿐만 아니라 온라인 운영에 대한 평가에서도 높은 만족도를 보였으며, 학생들의 성취도 평가 결과 역시 우수하게 나타났다.

그동안 인천재능대학교는 호텔관광과의 우수 교원을 하·동계방학 중에 파견하여 공동학과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특별교육과정을 운영해 왔다.

현지 졸업생 중 우수 학생에게는 인천재능대 유학 기회를 제공하여 공동학위를 취득할 수 있는 공동학과 프로그램도 하고 있다.

한편 인천재능대학교는 글로벌 인재양성을 위하여 재학생 중 해외 취업과 외국어학습 희망자를 선발하여 학기 중 ‘스스로학습’형 온라인 어학프로그램을 하고 있으며, 참여율이 우수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심화 프로그램인 기숙형 영어캠프를 실시할 예정이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