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코로나19 확산대비 물류창고 방역 점검

(의왕) 박재천 기자입력 : 2020-06-02 10:52

[사진=의왕시 제공]

경기 의왕시가 최근 물류센터 중심으로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오는 8일까지 한국철도공사, 유성티엔에스 물류창고 등 관내 등록된 물류창고 7개소를 대상으로 방역실태 특별 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유통기업 물류센터에서 다수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데 따른 것으로, 지역사회로의 확산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교통행정팀장 등 담당공무원이 특별 점검반을 꾸려 진행하게 된다.

점검반은 일용직 근무자·아르바이트생의 방역체크와 출·퇴근 시 체온측정, 종사자 마스크 착용관리, 손소독제 구비, 소독관리, 물류센터 내 방역관리 등 감염병 예방·방역 실태에 대해 전반적인 점검을 하게된다.

오복환 안전도시국장은 “최근 물류센터에서 확진자가 다수 발생됨에 따라, 시에서는 사업장내 근로자의 안전과 원활한 경영활동을 위해 사업장내 위험요소를 사전에 점검해 차단함으로써, 코로나로부터 안전한 사업장이 될 수 있도록 예방 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