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초여름 더위 대비해 무풍에어컨 생산라인 밤낮없이 가동 중

류혜경 기자입력 : 2020-06-02 11:00
프리미엄라인 무풍에어컨 갤러리도 판매 호조

삼성전자는 무더위가 예상되는 올해 여름철 성수기를 대비해 무풍에어컨 생산라인을 풀가동 중이라고 2일 밝혔다.

​삼성전자의 무풍에어컨은 광주 광산구 하남산단의 광주사업장에서 생산된다. 

삼성전자는 무풍에어컨에 실외기 1대로 최대 3대의 에어컨을 설치할 수 있는 '무풍에어컨 멀티' 라인업을 갖췄다. 

특히 최근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프리미엄 에어컨임에도 판매 호조를 보이고 있다는 게 삼성전자 측 설명이다. 한국에너지관리공단에서 시행하는 '으뜸효율 가전제품 구매비용 환급사업' 대상 제품이기도 하다.

무풍에어컨 갤러리는 강력한 냉방 성능, 뛰어난 에너지 효율뿐만 아니라 주변 공간과 완전히 조화를 이루는 가구 같은 디자인으로 소비자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는 프리미엄 에어컨이다.

또한 올해 신제품에는 △전원을 끄면 자동으로 에어컨 내부를 스스로 깨끗하게 건조시켜주는 '자동청소건조' 기능 △리모컨 버튼만 누르면 내부 열교환기를 동결세척하는 '스마트냉방세척' 기능 △소비자가 손쉽게 에어컨 패널을 분리해 내부 청소를 할 수 있는 '이지 오픈 패널' 등이 적용돼 누구나 간편하게 위생적인 제품 관리를 할 수 있다.
 

광주광역시 광산구 하남산단 6번로에 위치한 삼성전자 광주사업장에서 직원들이 '무풍에어컨'을 생산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