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이 부시게·안녕 드라큘라 '좋은 프로그램' 선정

기수정 문화팀 팀장입력 : 2020-05-27 21:16

[사진=JTBC 제공]

'눈이 부시게'와 '안녕 드라큘라'가 방송통신심의위원회가 선정한 '좋은 프로그램상'을 수상해 눈길을 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27일 알츠하이머 환자의 눈부신 기억과 삶을 섬세하게 그려낸 드라마 '눈이 부시게'를 2019년 '올해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일상의 고민을 따뜻하게 성찰한 단막극 '안녕 드라큘라'를 2020년 2월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으로 각각 선정했다고 밝혔다. 

'눈이 부시게'는 지난해 백상예술대상 TV부문 대상(배우 김혜자),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을 휩쓰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인생에서 가장 외면하고 싶은 문제와 맞닥뜨리게 된 사람들의 성장 이야기를 옴니버스 2부작으로 선보인 JTBC 드라마페스타 '안녕 드라큘라'도 크게 호평받았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