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박능후 "마스크 안 쓰면 대중교통 승차 제한 검토"

조득균 기자입력 : 2020-05-25 10:03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은 25일 대중교통에서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방역을 강화하기 위해 승차 제한 등의 고강도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박능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1차장(보건복지부 장관)은 25일 "운수 종사자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마스크 미착용 승객에 대한 승차 제한을 허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했다.

박 장관은 이날 정부서울청사에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를 열고 "마스크 착용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가장 중요한 수칙"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