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돈 시장 "살고싶은, 찾아오는 도시 의왕 만드는데 최선 다할 것"

박재천 기자입력 : 2020-05-21 10:09
지방자치단체 평가 안전분야 전국 1위 달성

김상돈 의왕시장.[사진=의왕시 제공]

김상돈 의왕시장이 "앞으로 살고싶은, 찾아오는 도시 의왕을 만들어 가는 데 최선을 다해 시민 모두가 더 큰 자부심을 가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피력했다.

김 시장은 21일 "2020 전국 지방자치단체 평가’에서 인구 50만명 미만 중소도시 부문 안전분야에서 전국 1위를 차지하고, 종합평가에선 7위를 달성했다"면서 이 같이 밝혔다.

이번 평가에서 지난해 순위보다 5계단 상승한 전국 7위를 달성할 수 있었던 데에는 시정을 운영함에 있어,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700여 공직자들의 헌신적인 노력이 있었기 때문이다.

한국지방자치학회 등이 주관하고, 행정안전부에서 후원한 이번 평가는 지난 해 5월부터 올해 3월까지 약 10개월간 안전, 지역경제, 교육 등 5개 분야의 행정서비스 역량을 분석한 결과다.

특히, 의왕시는 안전분야에서 안전예산 비율, 지역안전지수, 풍수해 보험가입률, 교통사고 발생건수 등에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전국 1위를 달성함으로써 명실공히 안전의 대표도시로 자리매김 했다.

아울러 안전분야에 이어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취업자 증가율 등을 평가한 지역경제분야도 지난해 보다 13계단 상승해 의왕시가 종합평가 7위를 달성하는데 견인차 역할을 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