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어버이날 '카네이션디퓨저 만들기' 진행

강영관 기자입력 : 2020-05-06 13:33
관내 독거노인 141명에게 전달

[사진= 송파구 제공]


서울 송파구는 어버이날을 맞아 '사랑의 향기를 담은 카네이션 만들기'를 진행한다고 6일 밝혔다.

관내 독거노인 141명을 대상으로, 해당 가정에 생활지원사가 직접 방문해 일대일로 카네이션 디퓨저를 만드는 체험활동을 한다.

사회적 거리두기는 끝났지만 코로나19 전파를 막기 위한 '생활 속 거리두기'가 진행되는 만큼 독거노인 가정에 방문하는 생활지원사는 마스크와 장갑을 착용하고 손소독 등 철저한 안전관리를 진행할 예정이다.

카네이션 디퓨저 만들기에 함께하는 노인들도 발열체크, 마스크착용을 지키도록 해 안전관리에 신경을 쓴다.

송파구는 이와 함께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집에만 머물러 있는 독거노인들에게 반려식물, 콩나물시루 등을 제공하는 정서지지 프로그램도 진행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지금의 대한민국이 있도록 젊은 시절 열심히 사신 어르신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어르신들이 살아오신 뜻을 이어받아 '살기 좋은 송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