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원주갑 '당선' 이광재 "원주시민에게 반드시 은혜 갚겠다"

김도형 기자입력 : 2020-04-16 14:45
"원주 발전은 이제 시작…원주의 성적표가 이광재의 성적표"
강원 원주갑에서 당선된 이광재 더불어민주당 당선인이 16일 "반드시 원주를 대한민국 중소도시 중 교육, 일자리, 문화, 의료, 주거에서 성공한 모범사례로 만들어 전국에서 배우러 오는 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이 당선인은 이날 새벽 당선 소감을 통해 "이제는 제가 원주시민들과 강원도민들에게 반드시 은혜를 갚겠다"며 이렇게 말했다. 이 당선인은 4만 5524표(48.5%)를 얻어 3만 8299표(41.1%)에 그친 박정하 미래통합당 후보에게 승리를 거뒀다.

이 당선인은 "저는 원주시민들과 강원도민들의 지지로 30대에 국회의원에 당선됐다"며 "40대에는 최연소 강원도지사를 만들어 주셨다. 그리고 다시 10년만에 제가 사랑하는 원주에서 3선 국회의원으로 선택해주셨다"고 했다.

이어 "선거는 끝났지만 원주 발전은 이제 시작이다"며 "경쟁했던 박정하 후보와 권성중 무소속 후보의 좋은 정책은 원주의 미래를 위해 수용하고 두 후보와 함께 발전시키겠다"고 했다.

그는 "원주의 성적표가 이광재의 성적표가 된다고 생각하고 원주를 땀으로 적시겠다"며 "많은 말보다 일의 결과로서 원주 시민분들과 약속을 지켜 나가겠다"고 했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 원주갑 당선이 확실시된 이광재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16일 오전 강원 원주시 무실동 선거사무실에서 소감을 말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