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안군, 코로나19 극복 위한 ‘아동양육 한시지원’ 추진

(태안)허희만 기자입력 : 2020-04-06 10:47
-아동수당 수급아동, 1인당 40만원 상당 아이돌봄쿠폰(카드 포인트) 지급- -관내 2천 명 대상 8억 원 지원, 현금처럼 사용 가능-

아동돌봄쿠폰사업 홍보포스터[사진=태안군제공]


태안군이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아동 양육가구 지원을 위해 적극 나섰다.

군은 2020년 3월 기준 아동수당을 지급받는 만7세 미만 자녀를 둔 가구에 아동 1인당 40만 원 상당의 아동양육돌봄 쿠폰(아이행복카드ㆍ국민행복카드 포인트)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지원대상은 2천여 명이며 지원금액은 총 8억여 원으로, 지급되는 카드포인트는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일부매장(대형마트ㆍ백화점ㆍ온라인쇼핑몰ㆍ유흥업소 등)을 제외한 충남도 내 대부분의 매장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특히 군은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대상자가 해당 읍ㆍ면사무소를 방문할 필요가 없도록 카드포인트 형식으로 지급한다.

단, 아이행복카드나 국민행복카드가 없는 보호자는 이달 6일부터 10일까지 ‘복지로’ 홈페이지 또는 읍ㆍ면사무소를 통해 기프트카드를 신청할 수 있으며 카드는 주소지로 발송된다.

군 관계자는 “이번 지원은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비대면 방식인 전자바우처 포인트 지급 방식으로 진행된다”며 “아동양육 가구의 경제적 부담을 조금이나마 줄이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빠른 시일 내에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