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증시 마감]日 4거래일 연속 하락...中은 급등세

곽예지 기자입력 : 2020-04-02 16:52
코로나19 여파…닛케이지수 1.37%↓ 중화권 혼조세... 대만 가권지수 0.46%↓ 홍콩 항셍 0.49%↑
2일 아시아 주요국 증시가 혼조세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일본 닛케이225지수는 전 거래일 보다 246.69포인트(1.37%) 떨어진 1만7818.72로 거래를 마감했다. 4거래일 연속 하락장이다. 토픽스지수도 전 거래일 대비 21.21포인트(1.57%) 하락한 1329.87로 장을 마감했다.

일본 증시의 하락세는 미국 증시 급락의 영향이다. 이날 다우존스는 전일 대비 973.65포인트(4.44%) 내린 2만943.51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500지수는 114.09포인트(4.41%) 내린 2470.50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는 339.52(4.41%) 떨어진 7360.58에 각각 마감했다.

코로나19 감염자가 증가하고 있는 것도 악재로 작용했다. 경제에 악영향을 줄 것이라는 견해가 투자자들 사이에서 확산되고 있다고 니혼게이자이는 전했다.

반면 중국증시는 급등했다. 상하이종합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46.12포인트(1.69%) 상승한 2780.64로 장을 마감했다. 선전성분지수는 227.37포인트(2.28%) 오른 1만179.20으로 장을 마쳤다. 창업판지수도 52.15포인트(2.8%)급증한 1916.95로 장을 닫았다.

중국기업들의 긍정적인 1분기 실적이 전망되면서다. 중국증권망에 따르면 1일 기준 중국 A주 상장사 가운데 220개 기업이 실적 잠정치를 발표했는데 이 가운데 총 165곳이 흑자를 예상했다.

중화권 증시는 대만 증시 휴장 속 상승세다. 홍콩 항셍지수는 현지시간 오후 3시 48분 기준 112.71포인트(0.49%) 상승한 2만3198선에서 움직이는 중이다. 대만은 청명절 연휴로 휴장했다.
 

아시아증시 마감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