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부산서 인도네이사 선원 확진 판정

송종호 기자입력 : 2020-04-01 10:14
공항 검역서는 별다른 증상 없어…승선 전 추가 검사서 양성

지난달 9일 부산 동구 부산항국제여객터미널 부두에 부산과 일본을 오가던 여객선이 정박해 있다. 현재 한일 뱃길은 화물 운송만 정상인 상태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부산에서 인도네시아 국적 선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부산시에 따르면 부산 영도구에 체류하는 20대 인도네시아 선원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양성으로 확인됐다.

이 남성은 인도네시아에서 비행기를 타고 일본을 경유해 지난달 29일 김해공항으로 입국해, 공항 검역은 별다른 증상 없이 통과했다.

다음 날에도 특별한 증상은 없었지만 승선 전 건강 상태를 체크하기 위해 병원 선별진료소를 찾아 다시 받은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부산시는 해당 선원이 이용한 항공편과 김해공항에서 숙소까지 교통수단, 이후 동선에서 밀접 접촉자 등을 조사하고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