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유치원·초등교, '소형' 보건용 마스크 305만장 비축 완료

장윤정 기자입력 : 2020-03-30 09:58
교육부는 개학을 앞두고 유치원생과 초등학교 1∼2학년생을 위한 소형 보건용 마스크 305만 장을 비축 완료했다고 30일 밝혔다.
 

[사진=게티이미지]

학생 1인당 2장 기준으로 기존 비축분 76만4000장에 228만2000장을 추가했다. 이 마스크는 개학 후 학교 내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유증상자나 확진자가 발생하는 위급 상황에서 즉시 사용하기 위한 것이다.

교육부는 유치원·초등학교에서 운영 중인 긴급돌봄에 참여하는 학생을 위해 소형 보건용 마스크 56만 장도 별도로 확보했다.

교육부는 유치원생과 초등학교 1∼2학년생 소형 보건용 마스크와 더불어, 초·중·고·특수·각종 학교 학생을 위한 중대형 보건용 마스크도 비축하도록 단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교육부는 건강 이상 징후가 없는 모든 학생과 교직원을 대상으로는 면 마스크(일반 마스크)를 1인당 2장 이상 보급하기로 하고 시도교육청과 함께 최소 2067만 장 이상을 준비할 계획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