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래소, 공시우수법인으로 카카오·LG유플러스 등 9사 선정

서호원 기자입력 : 2020-03-08 14:18

한국거래소 서울 사옥. [사진=아주경제DB]


한국거래소는 LG유플러스 등 9개사를 '2019년 유가증권시장 공시 우수법인'으로 선정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에 뽑힌 기업은 LG유플러스와 신한금융지주, 삼성엔지니어링, 롯데하이마트, 한솔제지, 현대차, 한일홀딩스, 에스원, 카카오다. 거래소는 공시 건수 등 정량 평가와 공시 인프라, 기업설명회(IR) 개최, 영문 공시 및 지배구조 공시 등을 포함한 정성 평가 결과를 합산해 우수법인을 골랐다고 설명했다.

이 중 LG유플러스는 공시통제 프로세스를 강화해 사내 공시사항 발생 여부를 수집하고 미공개정보 이용금지 등에 대해 정기적으로 전사적 교육을 한 것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신한금융지주는 공시위원회를 마련, 중요 공시는 주요 부서의 사전 검토·협의를 거치도록 해 정확한 정보를 제공했고 사내 전 부서 대상으로 공시통제 시스템을 구축했다.

거래소는 특히 외국인 투자자의 정보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이번에 처음으로 영문공시 우수법인(카카오)을 선정했다.

공시제도개선 참여, 지배구조보고서 관련 의견제시 등을 종합 평가해 한화 공시 담당자인 김연준 대리를 공시제도개선 실무협의회 우수위원으로 뽑았다. 이번에 선정된 기업 및 우수위원 소속 기업은 앞으로 3년간 불성실공시법인 지정 유예, 연례교육 이수 면제 등의 혜택을 받는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