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신천지 시설폐쇄 2주 연장...'코로나19 집단감염 차단'

(수원)김문기 기자입력 : 2020-03-08 13:56
22일까지 관련 시설 415곳 폐쇄 연장...추가 확정 시설도 행정처분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는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방지를 위해 신천지 시설폐쇄 기간을 2주 추가 연장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도는 지난달 24일 신천지교회 집회금지 및 시설 강제폐쇄 긴급행정명령을 내리고, 14일간 신천지교회 및 관련 시설이 방역 후 폐쇄조치됐다.

하지만 신천지 관련 감염병 확산사례가 여전히 발생하고 있어 감염병 확산을 막기 위해 시설폐쇄 기간연장이 필요하다고 판단, 오는 22일까지 시설폐쇄 기간을 2주 더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도는 이날 54명의 직원이 2인 1조로 신천지 시설 현장에 나가 이 같은 행정처분 공문을 집행하고 해당 시설에 시설폐쇄 안내 스티커를 부착했다.

도는 이후에도 추가로 신고·제보된 신천지 시설 중 확정된 곳에는 행정처분과 시설 폐쇄를 추진할 방침이다.

도 관계자는 “이번 조치 역시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제47조 및 제49조에 따른 것”이라며 “현재도 신천지 시설에 대해 제보가 계속되고 있기 때문에 면밀히 조사 후 필요한 처분을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