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온라인 매출 확대" [하나금융투자]

서호원 기자입력 : 2020-03-05 09:27

 

하나금융투자는 5일 이마트에 대해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13만5000원을 유지했다. 코로나19 사태에도 1~2월 이마트 할인점 기존점 매출이 선전하고 있다는 판단에서다.

이마트의 할인점 기존점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1% 수준으로 지난 2015년 메르스 당시 매출(-6%)보다 양호한 성적이다. 여기에 얼마 전 성수와 마포점 등 휴점까지 감안하면 놀라운 수치인 셈이다.

박종대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온라인 매출 확대가 오프라인 점포 효율화에 기여하고 있다"며 "생필품 수요 증가가 온라인 공급을 넘어 오프라인 매장 트래픽 재유입으로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코로나19 사태로 실적 턴어라운드가 빨라야 2분기부터 가능할 것으로 보였다"면서도 "최근 기대 이상 선전으로 실적 회복 가시성이 높아졌다"고 덧붙였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