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씨카드 신임 사장에 이동면 전 KT 부문장 내정

장은영 기자입력 : 2020-02-25 18:32
이동면 전 KT 미래플랫폼사업 부문장이 비씨카드 신임 사장으로 내정됐다.

25일 비씨카드 공시에 따르면 모기업인 KT가 지난 17일 이 전 부문장을 비롯한 주요 임원을 내정했다.

이 전 부문장은 다음 달 비씨카드 주주총회와 이사회 투표를 통해 선임될 예정이다.

1962년생인 이 전 부문장은 서울대 전자공학과를 졸업하고, KAIST에서 전기전자공학 석사와 박사 학위를 받았다.

그는 1991년 KT에 입사해 기술전략실장(상무), 인프라연구소장(전무), 융합기술원장(부사장)을 거쳤다.
 

[사진=BC카드]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