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회의 열어

(경기 광주) 박재천 기자입력 : 2020-02-13 21:09

[사진=경기 광주시 제공]

경기 광주시(시장 신동헌)가 12일 재난종합상황실에서 이석범 부시장 주재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발생상황에 대한 브리핑을 시작으로 읍·면·동 청사 소독 강화, 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 지속적인 방역 소독, SNS를 통한 지속적인 예방 홍보, 위생 강화를 위한 식당 수저 포장 및 받침 활용, 반찬가게 투명 덮개 사용 권고와 함께 장기적 대응체계를 마련하는 등 분야별 대응 상황에 대해 논의했다.

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부터 청결하고 안전한 상권을 조성하기 위해  경안전통시장 방역 소독을 강화하고 있다. 또 관내 위축된 상권을 살리고자 시청 구내식당 운영 방안을 변경해 ‘중식 외식 실시’, 관내 공사, 용역, 물품, 장비 등을 우선 활용하기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안 방안을 추진하고 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20 APFF 아시아 태평양 금융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