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코로나] 16번 확진자 태국에서 입국…지난달 25일부터 증상(2보)

황재희 기자입력 : 2020-02-04 11:35
전남 거주하는 40대 여성으로 알려져

[사진=포스코 포항제철소 제공]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추가 확진자가 1명 발생했다. 4일 오전 11시 기준 확진자는 총 16명이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4일 오전 10시 현재 전일 대비 추가 1명의 환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16번 확진자(42세 여자, 한국인)는 태국 여행 후 지난 19일 입국했다. 지난 25일 저녁부터 오한 등 증상이 있어 지난 2일까지 치료받았으나 증상이 호전되지 않아 3일 전남대학교병원을 내원해 격리 조치됐다. 이후 광주 보건환경연구원을 통해 실시한 검사 결과, 4일 오전 양성으로 확인됐다.

해당 확진자가 태국에서 입국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정부의 전수조사 대상자에서는 빠져있을 가능성이 크다.

현재 중대본이 역학조사 및 방역조치를 진행 중으로, 추가 정보를 확인하는 대로 공개할 예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