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서형 "소지섭 꿈 꾸고 상 받았다"

윤정훈 기자입력 : 2020-01-20 08:41

[사진=아주경제]


배우 김서형이 소지섭 꿈을 꾸고 상을 받았던 경험을 소개다.

20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는 김서형이 출연했다.

김서형은 "2009년 상을 받기 전에 꿈에 소지섭씨가 나왔다"며 "이건 상을 받을 것이라고 생각했다. 일주일 후에 변우민 선배님이 꿈에 나와서 아닌가 했다. 결국 최우수상을 받았다"고 말했다.

김서형은 당시 2009년 SBS 연기대상에서 변우민과 함께 연속극부문 남녀 인기상을 받았다.

김서형은 음악을 좋아한다며 최애곡으로 양준일 '리베카'를 꼽았다. 김서형은 "다시 듣게 되면서 (좋아하게 됐다)"라며 "음악은 여전하다"라고 설명했다.

반려견에 대한 애정도 드러냈다. 그는 "서로 대화가 가능하다"라며 "멍멍멍멍 대는 그 친구의 표현이 충분히, 그냥 느낄 정도로 아는 것 같다. 느낌이 어떻다고 표현하기는, 15년을 키워보면 알 것"이라고 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