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임자산운용, 환매 중단 펀드 또 있다

장은영 기자입력 : 2020-01-14 21:07
지난해 1조5000억원 규모의 사모펀드 환매를 중단해 파문을 일으킨 라임자산운용이 최근 다른 펀드에 대해서도 환매 중단을 통보했다.

14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라임자산운용은 ‘크레디트인슈어런스 무역금융펀드’를 판매한 은행과 증권사 등에 이 펀드의 환매를 중단하겠다는 내용의 공문을 보냈다.

이 펀드는 올해 4월 만기를 앞두고 있으며 라임이 공식적으로 환매 중단을 선언한 사모펀드 ‘플루토FI D-1’ 등에 투자한 상품이다. 판매 규모는 수천억원대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라임자산운용은 지난해 10월 총 3개 모(母) 펀드에 투자하는 자(子) 펀드들의 환매를 중단한다고 발표했다. 환매 연기 금액은 총 1조5000억원으로 추정된다.
 

원종준 라임자산운용 대표이사가 14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제금융센터(IFC)에서 라임자산운용 펀드 환매 연기 관련 기자 간담회를 하기에 앞서 고개 숙여 사과하고 있다. 2019.10.14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