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S 2020] 에이서, 울트라북 '스위프트3' 2종 공개

김지윤 기자입력 : 2020-01-10 17:27
에이서가 6일(현지시간)부터 10일까지 나흘간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기술 전시회 'CES 2020'에서 '스위프트3' 신제품 2종을 공개했다. 이 제품은 에이서를 대표하는 울트라슬림 노트북이다. 

스위프트3(SF313-52/G)는 15.95mm두께와 1.19kg 무게로 휴대성을 극대화했다. 스크린대 바디 비율이 83.65%에 이르는 슬림 베젤과 SRGB 색영역 100%를 지원하는 13.5형 디스플레이가 탑재됐다. 또 인텔 10세대 i7 프로세서와 엔비디아 최신 그래픽카드가 탑재됐다. 최대 16시간 지속 가능한 배터리가 장착됐고, 30분 충전으로 최대 4시간 사용할 수 있다. 

스위프트3(SF314-42)는 1.2kg 무게와 15.95mm 두께의 울트라슬림 노트북이다. 7nm 공정과 젠2 코어 아키텍처를 핵심으로 하는 AMD 라이젠 4000 시리즈 프로세서와 최대 16GB LPDDR4x 램과 최대 512GB SSD가 탑재돼 향상된 실행속도를 경험할 수 있다. 국내 출시는 미정이다.
 

스위프트 3. [사진=에이서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