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이 많이 사용한 동영상 앱 1위 ‘유튜브’... 2위 틱톡

정명섭 기자입력 : 2020-01-07 08:52
지난 한 달 간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한 동영상 서비스 앱은 ‘유튜브’인 것으로 나타났다.

7일 앱 분석업체 와이즈앱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한국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 기준, 유튜브 이용자는 3368만명으로, 동영상 서비스 중 가장 이용자가 많았다.

2위는 중국 바이트댄스의 동영상 서비스 앱 ‘틱톡(340만명)’이 차지했다. 3위는 321만명이 이용한 넷플릭스였다. 이어 웨이브, U+모바일tv, 네이버TV, 아프리카TV 순이었다.

유튜브 이용자의 체류시간도 489억분으로 가장 높았고, 넷플릭스가 13억분, 웨이브가 11억분으로 뒤를 이었다.

한편 이번 조사는 와이즈앱이 지난 한 달 동안 전국 4만명의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사용자를 표본조사한 결과다. 구글의 앱마켓 ‘구글플레이’의 동영상 플레이어·편집기와 엔터테인먼트 카테고리에 등록된 동영상 서비스 앱을 대상으로 조사했다.
 

지난해 12월 기준, 한국인이 가장 많이 사용한 동영상 앱[사진=와이즈앱 제공]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